부모님께 편지를 써야 한다. :: 2010/05/04 15:09

부모님께 엄마, 아빠라고 부르지 못한 지난 25년.
이제 어버이 주일을 맞아 부모님께 편지를 써야 한다.

아내의 강력한(?) 추천 한방에 당첨이 되었는데...
내일까지 써서 내야 한다.

오, 주님.
무엇을 어찌하오리까?

2010/05/04 15:09 2010/05/04 15:09
Trackback Address :: http://www.yongbi.net/trackback/288
[로그인][오픈아이디란?]
오픈아이디로만 댓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
Name
Password
Homepage

Secret
< PREV |  1  |  ...  445  |  446  |  447  |  448  |  449  |  450  |  451  |  452  |  453  |  ...  597  |  NEXT >